검색

[IBN일등방송] 곡성군, 다문화가족 어울한마당 성료
다양한 문화 조화 이뤄
조남재 기자   |   2019-09-02

【iBN일등방송=조남재 기자】곡성군(군수 유근기)이 지난 31일 곡성 문화체육관에서 ‘2019년 다문화가족 어울한마당’이 성황리 개최했다.

 

▲     ⓒ 곡성군 제공



곡성군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는 다문화가족들이 지역과 화합을 이루고 서로 정서적, 문화적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도록 매년 행사를 열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유근기 곡성군수, 정인화 국회의원, 정인균 의장 등 내외빈과  400여명의 다문화가족과 주민들이 함께했다.

 
행사장 입구에는 다문화가족의 다양한 모습과 웃음이 가득 담긴 ‘행복한 다문화가족 사진’ 33점이 전시됐다. 이 중 참석자들의 인기투표를 통해 선정된 최우수 사진 3점의 주인공에게는 경품을 수여하는 이벤트가 진행됐다.

 
식전공연에는 ‘PPS’의 민속춤 공연이 펼쳐졌다. ‘PPS’는 제3회 전라남도 다문화가족 문화예술경연대회에서 장려상을 수상하고, 노인복지시설에서 꾸준히 공연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곡성군 필리핀 댄스팀이다. 이어 다문화가족 자녀들의 난타공연과 중국, 베트남, 일본, 태국 다문화가족이 꾸미는 문화공연과 각 나라별 전통의상 패션쇼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그리고 행사의 마지막은 온 가족이 함께하는 작은 운동회로 마무리되었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축사를 통해 “각자 특유의 문화와 정체성을 살리면서도 전체적으로는 융합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10월 준공예정인 다문화가족 교류소통 공간을 통해 결혼이주여성과 중도 입국 자녀 그리고 지역 주민을 위한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곡성군에는 베트남, 중국, 필리핀, 캄보디아, 일본, 태국 등 8개국 215명의 결혼 이주여성들이 살아가고 있다. 곡성군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는 이들의 한국사회 조기 적응과 사회적·경제적 자립을 위해 한국어 교실, 통번역서비스, 취업 자격증반 운영 등을 운영하고 있다.

뒤로가기 홈으로

전남 곡성군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일등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