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 북구, 문화예술인 창작·공연활동 지원 ‘상생페스타’ 참가자 모집
12월까지 ‘찾아가는 발코니 버스킹’ 진행
이홍용 기자   |   2020-07-29

 

광주광역시_북구청 전경


[IBN일등방송=이홍용 기자] 광주시 북구가 지역 문화예술인들의 창작·공연활동 지원에 나선다.

북구는 오는 9월과 11월에 열릴 ‘2020 북구 문화예술인 상생페스타’에 참여할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문화예술계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마련됐으며 음악공연, 미술 작품 전시, 공예·풍선아트 체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참가분야는 단체공연, 개인공연, 미술, 체험 등 4개 분야이며 참가를 원하는 개인이나 단체는 북구청 홈페이지를 참고해 오는 31일까지 문화예술과로 이메일 또는 우편으로 신청하면 된다.

아울러 북구는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에게 위로와 응원을 전하는 ‘찾아가는 발코니 버스킹’에 참여할 공동주택을 모집한다.

발코니 버스킹은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행사로 8월부터 12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주민들은 공동주택 내 놀이터, 광장 등에서 펼쳐지는 공연을 각 가정에서 관람하게 된다.

버스킹 참여를 원하는 공동주택은 입주민 동의 등을 거쳐 다음달 7일까지 북구청 문화예술과로 신청하면 된다.

문인 북구청장은 “앞으로도 지역 주민과 문화예술인들을 위한 공연·창작활동 및 문화향유의 기회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북구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일등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