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보성군, 고등학교 신입생 교복 지원·에듀택시 도입
‘택시타고 학교가요!’ 보성군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 ‘성큼’
박종록 기자   |   2020-02-18

 

 

[IBN일등방송=박종록기자] 보성군은 지난해 중학교 신입생 무상 교복 지원에 이어 올해는 고등학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 사업과 에듀택시를 도입한다고 밝혔다.

 

무상 교복 지원은 지난해 예산 32백만 원(도교육청 50%, 군 50%)을 들여 중학교 신입생(105명)부터 지원을 시작했으며, 올해는 고등학교 신입생까지 확대 시행한다. 관내 중·고등학교 신입생 554명(중학교 251명, 고등학교 303명)이 교복을 지원받게 된다.

학생 1인당 지원 금액은 30만원이며 학교 홈페이지 및 가정통신문을 통해 안내받아 신청하면 된다.

3월부터는 농어촌 학생 통학지원을 위해 미력초·노동초 등 6개 학교에서 에듀택시 사업이 시작된다.
  

에듀택시는 교통취약지역에 사는 초·중학생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도입되었으며, 통학시간이 1시간 이상 걸리고, 통학거리가 2km 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6개교(21명)에 지원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에듀택시를 도입함으로써 원거리 통학 학생의 불편을 해소하고, 학교생활 집중도 및 만족도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목표로 차별 없는 교육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보성군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일등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