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 서구, 코로나19 극복 위한 중소기업 전화상담 모니터링 조기 실시
중소기업의 다양한 목소리 청취 및 각종 지원책 안내 나서
김광식 기자   |   2020-05-19

 

광주광역시_서구청 전경


[IBN일등방송=김광식 기자] 광주 서구는 관내 중소기업들의 코로나19 피해상황 파악, 애로 및 건의사항 청취, 해결방안 모색 등을 위해 중소기업 전화상담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서구는 매년 하반기에 실시해온 모니터링을 올해 코로나19 상황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조기에 실시키로 했다.

민선7기 구청장 공약사항으로 추진되는 모니터링은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서구는 모니터링을 통해 중소기업들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다양한 지원정책 안내 및 해결방안 모색 등 기업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정책에 적극 반영할 방침이다.

지난해 서구는 관내 370여개 업체를 대상으로 설문 매뉴얼을 토대로 한 체계적인 모니터링을 실시, 143건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수렴했으며 기업에게 필요한 맞춤형 지원제도 안내 등을 통해 제도 관련 정보부재에 있는 기업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었다.

특히 모니터링 건의사항을 반영해 금년 국내 전시박람회에 참가하는 중소기업의 참가비용을 지원하는 정책을 마련하는 등 실질적인 지원을 위한 정책을 적극 발굴하고 있다.

서구 관계자는 “올해는 코로나19 피해 관련 관내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심층적으로 파악하고자 모니터링을 조기에 시행하고 있다”며 “모니터링을 통해 도출된 규제개선 요구, 애로 및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중앙부처 건의, 자치법규 정비, 정책 반영 등을 통해 적극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서구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일등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