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 서구 장학재단, 코로나19 극복 위한 특별장학금 지원
김광식 기자   |   2020-05-25

 

광주 서구 장학재단, 코로나19 극복 위한 특별장학금 지원   사진=서구 제공


[IBN일등방송=김광식 기자] 광주 서구 장학재단이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위기를 겪고 있는 지역 주민의 생활안정에 도움을 주고자 재난지원 특별장학금을 지원키로 했다.

이번 특별 장학금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생계에 어려움이 처한 지역학생들을 돕기 위해 마련됐으며 특히 차별없는 지원을 위해 학교 밖 청소년도 선발할 예정이다.

지원규모는 고등학생, 학교 밖 청소년, 대학생 등 총 60명으로 총 4,5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신청자격은 공고일 현재 주민등록상 서구에 6개월 이상 주소를 둔 주민과 그 자녀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소상공인 세대의 학생, 무급휴직 근로자 세대의 학생, 2020년 검정고시에 응시한 학교 밖 청소년이다.

장학금 신청은 오는 6월 8일까지 거주지 동 주민센터와 서구청 4층 교육지원과에서 방문접수하며 학교 밖 청소년은 관내 학교 밖 청소년 지원시설장의 추천을 받아 신청 가능하다.

선발 공고문은 서구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통해 확인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서구청 교육지원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서구 장학재단 이사회는 2016년부터 2019년까지 장학생 333명을 선발해 총 336,772천원의 장학금을 지급했으며 지난 21일 학교 밖 청소년도 차별없이 장학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정관 시행세칙을 개정했다.

서구청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 속에 지역학생과 학교 밖 청소년의 생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대상자들의 많은 신청 바란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서구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일등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