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장흥군, 벼멸구 등 비래해충 방제 강조
태풍 통과 후 오는 11일까지 중점방제로 벼 수량 및 품질 확보 필요
서호민 기자   |   2020-09-03

 

장흥군, 벼멸구 등 비래해충 방제 강조   사진=장흥군 제공


[IBN일등방송=서호민 기자] 장흥군은 제9호 태풍 마이삭 통과 후 오는 11일까지 벼멸구, 혹명나방 등 비래해충 중점방제를 통해 병해충 발생을 최소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군농업기술세터는 최근 일부지역에서 방제가 소홀한 농지와 친환경 단지 위주로 벼멸구로 인한 집중고사 현상이 급속도로 진전되고 있다고 밝혔다.

벼멸구는 벼 밑둥에 집중 서식하고 있기 때문에 정밀하게 예찰하지 않고 방제를 소홀히 했다가는 순식간에 진전해 피해가 늘어나므로 벼 밑둥까지 방제 약제를 충분히 살포하는 것이 중요하다.

장흥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벼 후기 병해충 품질과 수량에 영향을 주므로 태풍 통과 후 살균제와 더불어 비래해충 전용약제를 사용하고 특히 수확예정일을 기준으로한 안전사용기준을 준수해 방제해야 한다”며 “9월 말까지 지속적으로 논을 살펴보아 병해충 발생상황을 파악해줄 것”을 당부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장흥군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일등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