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곡성군, 올해 원예 특작분야에 38억 원 투입
조남재 기자   |   2021-02-08

▲ 곡성군, 올해 원예 특작분야에 38억 원 투입   

 

【iBN일등방송=조남재 기자】곡성군(군수 유근기)은 원예작물 수출인프라 구축사업 등 26개 분야에 총 38억 1천 1백만 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곡성군은 노후 원예하우스 시설개선사업 등 11개 사업에 대한 사업비 27억 1천 2백만 원을 올해 본예산으로 편성했다.

 

작물 조기입식과 빠른 사업 추진을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신청서를 접수하고 서류 검토와 현지 확인을 완료했고, 오는 9일 <2021년 원예 특작 분야 사업 심의회>를 거쳐 사업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또한 1회 추경에 시설원예 연작장해경감제 지원사업 등 15개 사업(사업비 10억 9천 9백만 원)을 반영할 계획이다.

 

특히 신청량이 많은 시설원예 연작장해경감제 지원사업에는 2020년 전라남도 농촌진흥사업 종합평가 우수기관 선정 상사업비 2천만 원을 투입해 더 많은 농가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농가 수요가 높은 원예작물 수출인프라 사업은 1월에 7억 4천만 원을 교부결정해 신속하게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중이다.

 

신속한 재해복구와 적기 영농추진을 위해 작년 9월부터 신청을 받았기 때문에 가능했다. 지난해에는 호우 침수피해로 긴급하게 하우스 복구가 필요한 농가에 3억 5천 2백만 원을 추가 지원해 농가의 고통을 덜어준 바 있다.

 

군 관계자는 “작물 입식 전에 사업을 진행하기 위한 사업자를 위해 신속하고 투명하게 대상자가 선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곡성군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일등방송. All rights reserved.